뉴욕 KCS 민요패가 아리조나 춤꾼 안순희 선생과 함께 하는 625 참전 용사 위령제

성인이 되어서야 시작을 했지만 민요 소리꾼으로서 활약을 하신 뉴욕의 김정희 선생이,
또한 수많은 활동을 하시다가 아리조나에 정착하신 춤꾼 안순희 선생과 함께 

2022년 6월 25일 참전 용사 위령제에서 함께 공연합니다. 

특별히 뉴욕 Korean Community Service Center 의 민요패 회원들이 함께 합니다.
 

좋아요

DISCLAIMER
이곳에 게시된 글들은 에이전트 혹은 사용자가 자유롭게 올린 게시물입니다. 커뮤니티 내용을 확인하고 참여에 따른 법적, 경제적, 기타 문제의 책임은 본인에게 있습니다. 케이타운 1번가는 해당 컨텐츠에 대해 어떠한 의견이나 대표성을 가지지 않으며, 커뮤니티 서비스에 게재된 정보에 의해 입은 손해나 피해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지역소식톡 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