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sa95love님의 다른글 더 보기 :: 총 1344
목록 닫기목록닫기 목록 열기목록열기
종교

4월안의▶◀참담함들

2024.04.17

무엇이라고 확답 지을 수 없는 상황들?

왜 그렇게 행하고 끝장을 보고 말았나?

좀 더 생명의 연장선을 길게 늘어 놓고

알콩달콩 살아 갈 수도 있었을 것인데

그만 어떤 이유에서 찰나의 순간에서

그 끈들을 놓고 말았는지 안타깝기만?

단지 영면의 시간속에 머물고 계시는

각자들의 장소를 찾아가 보았던 지난

시간을 회상하면서 추모에 힘써 보자.


故송영학(선교사/57세)님

추락사/2008년4월30[수]일 별세


故김금옥(식당 경영/53세)님

2009년4월25[토]일/휘트니산 추락


故김석두(마태오/78세)님

2017년4월11[화]일 별세

각기 다른 분위기속 두 군데 묘지에서

▶편안함을♥누리소서◀

좋아요
인기 포스팅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