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sa95love님의 다른글 더 보기 :: 총 1344
목록 닫기목록닫기 목록 열기목록열기
정치/사회

5월안의▶◀전사 군인들

2024.05.04

격렬한 전투들은 끝난 지 꽤나 흘렀으나,

아직도 일일이 찾아 다녔던 각각의 묘지

방문을 통해 젊은 나이에 이국만리 타국

에서 전투중에, 사고로, 전사하고 말았던

군인들의 넋들을 기억하며 추모해주면서

2024년5월27[월]일 Memorial Day이니

더욱 상기된 마음으로 그들의 헌신에

대하여 감사드리기 바란다.


故Jason William Moore(해병)

2003년5월19[월]일 전사/21세


故Trevor A. Wine (육군)

2004년5월1[토]일 전사/22세


故Lyndon A. Marcus Jr.(해병)

 2004년5월3[월]일 전사/21세


故Brian K. Cutter(해병)

2004년5월13[목]일 전사/20세


故Jorge Alberto Molina Bautista(해병)

2004년5월23[일]일 전사/37세


故Benjamin R. Gonzalez(해병)

2004년5월29[토]일 전사/23세


故Rafael Reynosa Suarez(해병)

2004년5월29[토]일 전사/28세


故Randy Duane Collins(육군)

2005년5월24[화]일 전사/36세


故Joshua R. Whitaker(육군)

2007년5월15[화]일 전사/23세


故Miguel Angel Guzman(해병)

2008년5월2[금]일 전사/22세


故Chard M. Trimble(육군)

2008년5월28[수]일 전사/29세


故Omar Mohammed Albrak(육군)

2009년5월9일 전사/20세


故Blue C. Rowe(육군)

2009년5월26일 전사/33세


 故Kristofferson B. Lorenzo(육군)

2011년5월23[월]일 전사/33세

그 젊은 넋들이 안장되어 있는 곳이라면

어느 곳을 막론하고 중구 남방으로 가고

또 찾아 나섰던 지나간 예전의 어처구니

없었던 순례자의 모습처럼 다니고 했다

더 있었겠지~말로는 표현이 안된 숫자?

해볼 때까지 임하였고 지치면 깊은 숨을

내쉬면서 까지도 악착 같은 마음으로만 !

자그마한 동네 어귀에 있는 묘지에서

커다란 묘지까지 별나게 찾아 다녔다.

▶편안히♥쉬소서◀

좋아요
인기 포스팅 보기